상단여백
HOME 연예N
7인조 신인 남성그룹 '바이칼' 본격 활동 시작!

실력파 7인조 남성그룹 바이칼(BAIKAL)이 뜬다. 바이칼은 21일 데뷔 디지털 싱글 ‘Hiccup(히컵)’을 내고 본격적인 활동을 시작한다.

[출처: 바이칼엔터테인먼트 제공]

바이칼의 데뷔 타이틀곡인 ‘히컵’은 묵직한 록 드럼과 올드스쿨 비트가 가미된 리듬 위에 헤비메탈 느낌의 기타 리프를 얹은 힙합곡이다. ‘딸꾹질’, ‘딸꾹’ 소리의 영어 표현으로 사랑에 빠져 놀라버린 소년의 마음을 표현했다.

바이칼의 소속사인 바이칼엔터테인먼트는 "‘히컵’은 ‘Hiccup hiccup, Wake up wake up, 식겁 식겁’ 등 라임에 맞춰 반복되는 어감의 후렴 진행이 중독성을 일으키는 곡"이라며 "특히 곡 중간의 EP 사운드와 함께하는 소프트 파트가 더해져 바이칼의 상남자적인 면과 함께 달달한 면도 동시에 느낄 수 있는 곡"이라고 설명했다. 

또한, 팀 이름 바이칼은 러시아 시베리아 남동쪽에 있는 세계에서 가장 오래되고 깊은 바이칼호수에서 따왔다. 소속사 측은 "'작은 바다'라는 뜻을 가진 바이칼의 큰 이름처럼 세상을 담아내는 깊고 큰 아이돌 그룹이 되겠다. 팬분들의 마음에 잔잔히 스며들겠다는 의미"라고 밝혔다.

한편, 바이칼은 21일 엠넷 ‘엠카운트다운’에서 처음으로 ‘히컵’을 선보인 뒤 활발한 활동을 이어나갈 계획이다.

엄재원 기자  umjibabe@bjn.co.kr

<저작권자 © bjn,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아이돌#남성그룹#신인#데뷔#활동

엄재원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