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방송N
BJ꽃빈한테 혼난 '러너웨이' 선수들...이유는?

아프리카TV BJ꽃빈(이하 꽃빈)이 남편이자 BJ러너(이하 러너)의 멤버들인 러너웨이 선수들과 일화를 공개했다.

[출처: 러너꽃빈TV 유튜브 채널]

꽃빈은 "감자탕을 먹는데 집게를 감자탕 냄비에 세워놨더라, 당연히 집게가 뜨거워졌는데 그들은 그걸 모르고 티지가 집게를 잡고 '아 뜨거워'라며 놓쳤다", "근데 바로 스티치님이 그걸 또 잡고 '아 뜨거워'하고 놓치더라"라고 덧붙이며 멤버들의 행동에 어이없다는 모습을 보였다.

이어 꽃빈은 "거기서 열이 받았다. 손이 생명인데 거기서 뜨거운 거를 막 잡고"라며 멤버들을 향해 화를 냈다고 전했다.

[출처: 러너꽃빈TV 유튜브 채널]

현재 러너웨이 멤버들은 러너와 꽃빈이 제공해주는 숙소에서 함께 지내며 게임을 위해 연습에 몰두하고 있는 것으로 알려졌다. 이에 꽃빈은 멤버들의 소소한 이야기들을 전해주고 있다.

한편, 이를 본 시청자들은 "시트콤 같다", "합숙 이후에 러너웨이 팀 이야기 올라오는 거 재밌네요", "꽃빈님 러너웨이 엄마 같다"등의 반응을 보이고 있다.

엄재원 기자  umjibabe@bjn.co.kr

<저작권자 © bjn,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아프리카tv#오버워치#게임#합숙#멤버

엄재원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