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이슈N
최고령 유튜버 박막례할머니 "실보보튼(?) 내 인생 첫 상"유튜브 구독자 10만 명 기념 실버버튼 받았다

우리나라 최고령 크리에이터 박막례할머니가 유튜브 구독자 10만 명 이상이 되면 받는 '실버 버튼'을 받았다.

[출처: 박막례할머니 유튜브 채널]

박막례할머니의 유튜브 채널에는 '유튜브 CEO는 보시오, 이게 실버 버튼 개봉기다!!!'라는 제목의 실버 버튼을 개봉하며 축하 기념 영상이 올라왔다.

영상에서 박막례할머니와 친구들은 함께 모여 축하하는 자리를 가지며, 실버 버튼을 받은 소감을 전하는 등 유쾌한 모습을 보여주었다. 박막례할머니는 "유튜브는 그냥 하는 건 줄 알았는데 이것도 사장이 있어서 이런 것도 보내준다", "세상이 빈대떡 뒤집어지듯 뒤집어져서 내 출생에(?) 처음 받아보는 상이다"라며 얼떨떨한 소감을 전했다.

[출처: 박막례할머니 유튜브 채널]

또한 할머니는 "내가 회사를 다녀봤냐 뭘 해봤냐 장사하기 전에 젊었을 때는 파출부 하러 다녔는데 이런 상을 다 받는다", "이 상은 정말 팬들하고 나눠가질게~"라며 뭉클해지는 마음을 표현하며 팬들에 대한 고마운 마음을 전했다.

박막례할머니의 유튜브 구독자들은 "할머니 너무너무 축하드린다", "할머니 골드 버튼 받을 때까지 함께해요", "눈물 난다"등의 축하 인사를 보내고 있다. 

한편 박막례할머니의 현재 구독자 수는 30만 명을 넘어서 뜨거운 인기를 입증하고 있다.

엄재원 기자  umjibabe@bjn.co.kr

<저작권자 © bjn,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유튜버#실버버튼#10만명#골드버튼#크리에이터#최고령

엄재원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