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이슈N
TV 뉴스에서 대놓고 저격당한 BJ케이의 반응은?

아프리카TV 인기 BJ케이(이하 케이)가 자신의 방송 사진으로 뉴스에서 보도된 사실에 대해 입장을 전했다.

[출처 : BJ케이 유튜브 채널]

얼마 전 MBN의 한 프로그램에서 인터넷 개인 방송에 대한 보도를 하면서 자료화면으로 케이의 방송 캡쳐본을 내보냈다. 별풍선으로 억대 외제차를 구입한 내용, 하루에 5천만 원 가량의 별풍선을 받은 내용 등이 나왔다.

이어 TV 방송을 함께 보면서 케이는 "내가 방송을 해서 별풍선 모은 걸로 차를 산 게 솔직히 뭐가 문제인지 모르겠다"라고 말했다.

[출처 : BJ케이 유튜브 채널]

또한 케이는 "인터넷 방송에서도 문제가 발생하는 경우가 있다 그분들을 욕하면서 내가 차 산 거랑 돈 버는 거를 같이 이야기하더라", "나도 잘못된 방송을 한 적은 있지만 가만히 있다가 저격을 당했는데..."라고 말하며 "사실 기분이 안 좋거나 나쁜 건 전혀 없다. TV에 내가 나왔다"라고 덧붙이며 대수롭지 않은 반응을 보였다.

한편 이런 케이의 입장에 시청자들은 "BJ도 하나의 직업으로 인정 해줘야 한다. 쉬운 게 아닌데", "전혀 문제 될 게 없어보이는데 뉴스에 나오다니", "아프리카TV 이미지 왜 이렇게 안좋냐", "이상한 인터넷 방송을 하는 사람들이 너무 많긴 하다"라며 다양한 반응들을 보이고 있다.

엄재원 기자  umjibabe@bjn.co.kr

<저작권자 © bjn,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아프리카BJ#별풍선#뉴스#보도#저격#해명

엄재원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