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산업N
우먼스톡-Qoo10, 동남아 ‘K-Beauty’ 업무협약 체결싱가포르 시장 점유 1위 큐텐(Qoo10), 우먼스톡과 비디오커머스 사업 확장
[제공: 크라클팩토리]

국내 NO.1 비디오커머스 우먼스톡(womanstalk)이 6일 글로벌 오픈마켓 Qoo10(큐텐)과 MOU를 맺고 7일부터 싱가포르 소비자를 대상으로 한국 뷰티 브랜드 상품 200여종에 대한 영상 홍보를 시작했다.

이는 자사의 콘텐츠 제작 노하우를 바탕으로 싱가포르 시장 점유율 1위 쇼핑몰인 Qoo10와 협력해 동남아 지역의 케이뷰티(K-Beauty) 시장 확대에 나선다는 전략이다.

비디오커머스는 모바일 동영상을 통한 마케팅 방식으로 패션과 뷰티 분야에서 주로 활용된다. 최근 화제가 되고 있는 중국의 ‘왕홍 마케팅’과 유사하며 크리에이터가 직접 제품을 시연하면서 시청자의 구매를 유도한다.

우먼스톡은 2015년 국내 최초 비디오 커머스로 문을 열었고 지난해 10월에는 크리에이터와 커머스의 결합 형태인 w-crew를 출시해 업계를 또 한 번 놀라게 한 바 있다. 우먼스톡은 자사 앱을 비롯해 페이스북, 유튜브, 네이버 TV캐스트, 카카오TV 등 다양한 채널을 통해 영상을 공급하고 있으며 총 구독자 수는 약 160만명이다.

Qoo10은 7일부터 Qoo10싱가포르의 모바일 쇼핑커뮤니티 앱 ‘큐스퀘어(or라이브스퀘어or라이브텐)’에 우먼스톡 샵을 개설하고 해당 계정을 통해 ‘K-Beauty TV’ 채널 서비스를 시작했다. 우먼스톡은 ‘K-Beauty TV’의 영상 콘텐츠를 담당하며 Qoo10 싱가포르 소비자들이 보다 친근하게 다양한 한국 뷰티 브랜드를 접할 수 있게 돕는다.

우먼스톡 김강일 대표는 “싱가포르 큐스퀘어에 개설될 K-Beauty TV는 국내 비디오커머스 기업이 동남아 지역에 진출하는 첫 사례”라며 “우수한 제품력을 가진 한국 뷰티 제품들이 세계로 진출하는 데 기여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Qoo10 대외협력팀 구희진 차장은 “동남아 지역에서는 한류 열풍과 함께 한국의 뷰티 상품과 뷰티 노하우에 대한 관심도 높아지는 추세”라며 “K-Beauty TV가 싱가포르 소비자들에게 큰 인기를 끌 것으로 예상한다”고 설명했다.

박은실 기자  official_bjn@bjn.co.kr

<저작권자 © bjn,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박은실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