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방송N
BJ꽃자와 BJ채림 엇갈린 주장 속에 진실은?각자의 방송을 통해 다른 주장 펼쳐 시청자들 혼란
[출처: BJ채림 아프리카TV방송]

BJ채림(이하 채림)이 BJ꽃자(이하 꽃자)가 SNS에 폭로한 글에 대해 6일(금) 입장을 밝혔다. (관련기사: BJ꽃자, SNS에 게시된 BJ채림과의 관계 폭로글 화제)

채림은 "먼저 내 나이를 속인 것에 대해 팬분들께 대단히 죄송하다"며 나이를 속인것에 대해 사과를 하며 말을 이어갔다.

"내가 나이를 속인 건 방송 시작 전부터 꽃자도 알고 있었던 부분이다. 나는 처음부터 아프리카TV에서 방송하고 싶지 않았으나 꽃자는 같이 해야 한다고 강력하게 말해 시작하게 됐다. 방송을 위해 서울로 이사하면서 6개월 동안 너무 힘들었다. 꽃자와 꽃자의 남자친구와 함께 생활하게 되었고, 둘 사이에 나는 너무 불편했다. 꽃자의 남자친구가 방송 관리와 유튜브 관리를 해준 것은 사실이지만, 방송하면서 내가 주체적으로 할 수 있었던 것은 아무것도 없었다. 내 의견도 낼 수 없었던 것이다. 그래서 따로 방송하게 된 것이다"며 꽃자가 폭로한 글에 대해 해명했다.

이어 "이 상황까지 온 것은 서로 생활하면서 오해가 많았고, 생각하는 관점이 틀렸다. 풀려고 노력해야 하는데 그러지 못했기에 쌓이고 쌓여 화근이 된 것 같다"며 눈물을 내비쳤다.

또한, 채림은 "내가 부족한 탓이다. 나이를 속인것에 대해 팬분들께 다시 한번 사과드린다. 그래도 이렇게 말할 수 있어 시원하다. 앞으로 응원해준 팬들을 위해서라도 방송 더 열심히 할 것이다. 그리고 앞으로 난 꽃자에 대해 아무 얘기도 안 할 것이다. 마음 추수리고 좋은 모습으로 돌아오겠다"며 본인의 입장을 밝히며 방송을 종료했다.

[출처: BJ꽃자 아프리카TV방송]

채림의 방송을 보던 중 화가 난 꽃자는 자신의 방송으로 채림의 말에 반박을 이어갔다.

꽃자는 "채림 방송보다 너무 황당해서 방송하게 됐다. 내가 SNS를 통해 밝힌 글은 모두 사실이다. 채림의 나이는 방송 이후 5월경 우연찮은 기회에 알게 된 것이고, 내 남자친구가 유튜브 관리와 방송관리를 해주면서 방송한 6개월 동안 단 한 번도 방송에 대한 준비를 한 적이 없다. 항상 나와 남자친구가 기획했고, 함께 생활하면서 단 한 번도 집안일을 거든 적도 없어 난 너무 서운하다"며 채림이 밝힌 내용에 대해 반박했다.

이어 "각자 방송을 하자고 먼저 제안했던 것도 채림이 먼저였고, 채림과의 마지막 방송 때도 각자 방송을 하게 된 사유를 팬분들에게 설명해야 하는데 채림은 아무 말도 하지 않았다. 그래서 모든 책임을 내가 진 것이며, 이후 나에 대한 악성 댓글과 각종 루머가 퍼졌다. 우결콘텐츠로 인기를 얻어 채림을 버렸다는 둥, 방송 수익을 나누어 먹기 아깝다는 둥 여러 소문으로  너무 힘들었다. 그래서 방송을 접게 된 것이다"며 채림의 말에 분노를 표했다.

많은 시청자들은 "서로의 말이 다르다", "누가 진실을 이야기하는 것이냐"등 엇갈린 의견에 대한 해명을 요구하자 꽃자는 지인과의 통화로 채림과의 그동안의 관계를 모두 폭로했다.

이를 본 많은 시청자들은 "채림이 피해자 코스프레하는거 아니냐", "꽃자가 자기 의견만 주장한다", "둘 다 잘못이 있다. 서로 풀어야 할 문제다", "둘 사이의 골이 너무 깊다. 대화로 풀어라"등 다양한 의견이 이어지고 있다.

꽃자와 채림의 엇갈린 주장으로 진실에 대한 팬들의 궁금증은 증폭되고 있다. 대면을 통해 해당 진실이 밝혀질 것인지, 각자의 주장을 이어나갈 것인지 많은 이들의 관심이 쏠리고 있다.

이은경 기자  lek@bjn.co.kr

<저작권자 © bjn,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은경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