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인터뷰N Interview
[NEW BJ 인터뷰] 여동생과 같은 친근한 캐릭터, BJ 킹순덕나에게 아프리카TV 방송은 친구, 별풍선은 응원의 메세지

최근 1인 인터넷 방송의 게임 분야에 여러 굵직한 이슈들이 생겨나고 있는 상황에서도 시청자들에게 친근한 여동생 같은 목소리로 시청자들에게 사랑받고 있는 아프리카TV BJ킹순덕(이하, 킹순덕)님과 이야기 나누어 보았습니다.

* BJ킹순덕님의 신비주의 콘셉으로 얼굴 및 프로필 제공이 안되는 점 양해 부탁드립니다.

 

[이미지출처:아프리카TV-BJ킹순덕]

Q 안녕하세요. 킹순덕님, 저희 bjn 독자분들에게 Self 소개 부탁드립니다.

A 안녕하세요. 저는 아프리카TV에서 게임 방송을 하고 있는 킹순덕이라고 합니다! 남들은 공감 못 하지만 스스로는 신비주의 콘셉트를 밀고 나가고 있으므로 이름이랑 나이, 지역은 비밀입니다.(웃음)

혈액형은 O형이고요. 앞서 말씀드린 것처럼 게임방송을 주로하고 있고, 방송 종료 전에 가끔 라디오 방송도 하고 있습니다.

Q 네, 그렇군요. 추가로 제가 독자분들에게 이야기 드리자면 ‘칭찬합시다’라는 코너도 만드셨다고 합니다. 그렇죠?

A 맞아요, 제가 라디오 방송도 하고 있는데 방송종료 전 라디오 시간에 함께 칭찬하며 하루를 보람 있게 마치자는 의도로 마련한 코너예요. 오후 6시쯤에 제가 당일의 게시글을 만들면 그 글의 댓글에 칭찬내용을 작성해주시면 되십니다. 칭찬 라디오는 12시쯤에 진행할 예정이니 자정 전까지 많은 참여 부탁드릴께용.

Q 주 콘텐츠가 게임방송이신 걸로 알고 있어요. 소개 부탁드려요.

A 이야기하신 것처럼 제 방송의 주 콘텐츠는 게임입니다! 시청자분들로부터 게임을 추천받아서 한 번 해보기도 하고 멀티가 가능한 게임은 시청자 참여로 시청자분들과 함께 게임을 즐기고 있습니다. 제가 게임을 하는 것을 엄청! 좋아하기 때문이에요.

초등학생 때 처음으로 CD판 ‘보글보글’을 접하고 난 뒤 게임은 제 인생의 동반자와 같은 존재가 됐어요. 사춘기 또래의 다른 여자 친구들이 자신을 꾸미는데 돈을 쓸 때 저는 그 돈을 게임에 들이기도 했고 학창시절에는 ‘겜순이’라고 불리며 다른 친구가 부탁하는 게임들을 깨주기도 했어요. 그리고 함께 게임을 하는 사람들로부터 게임에 대한 제 리액션이 현실감이 넘친다며 재미있어하시기도 했고, 제가 게임을 잘하는 편은 아니지만, 은근히 잘하는 면도 있으므로 게임을 주 콘텐츠로 선택하게 됐습니다.

Q 게임 방송이라고 하면 진행하시는 BJ분들이 대부분 어느 정도 상위권에 도달해 있던데 여러 게임을 하시는 종합 게이머로서 따로 공부하시는 부분이 있나요?

A 다른 사람들과 싸움을 하는 게임. 즉, 실력이 바탕이 되는 게임 같은 경우에는 팁이 담긴 동영상들을 시간이 날 때 하나씩 보는 편이고요, 제가 게임에 대해 정보가 어두운 편이라 대부분 시청자분이 알려주는 정보로 공부하는 편이에요. 방송하지 않을 때 가끔 잘하시는 분들에게 게임에 대해 배우기도 하고 있습니다.

Q 어떤 분에게 배우고 계시는지 궁금하네요. 그럼 게임을 좋아해서 방송하셨다고 하셨는데 어떤 계기와 각오로 1인 인터넷방송에 입문하게 되셨나요?

A 학생이라 아르바이트를 계속하고 있어요. 평소에 게임을 즐기고 게임을 하는 것을 좋아해서 게임 BJ분들을 보며 막연히 부럽고 나도 한번 해보고 싶다는 생각은 계속하고 있었습니다.

하지만 재미있게 방송을 이끌어 나갈 자신이 없어서 계속 고민을 하고 있던 와중 평소에도 인생에 대한 조언을 많이 해주시는 아르바이트 사장님이 ‘고민되는 일이 있으면 차라리 그 일에 도전하고 후회하는 것이 더 낫더라’라는 말을 해주셨습니다. 갈팡질팡하던 시기에 그 말에 용기를 얻어 ‘그래 그냥 망하더라도 한 번 경험 삼아 해보자!’라는 생각으로 시작하게 되었습니다!

Q 네, 멘토분의 응원과 용기로 시작하셨네요. 그럼 그 외 응원해주는 분들은? 가족분들이신가요?

A 가족들에게는 아직 말을 안 했고요, 사실 주변 친구들은 제가 게임을 좋아한다는 걸 잘 몰라요. 나중에 알면 제 이미지와는 정반대라면서 많이들 놀라더라고요. 그래서 정말 친한 친구들 몇에만 방송을 한다고 이야기를 했더니 이 게임을 해보라면서 게임을 추천해주기도 하고 응원해줬어요. 개인적인 시간까지 내서 방송관리를 도와주는 친구도 있고 다들 든든한 버팀목이 되어줘서 정말 고마워요.

[이미지출처:아프리카TV-BJ킹순덕]

Q 그렇군요. 그럼 일단 지금은 방송 초창기라고 부를 수 있는데 시청자 유입률을 높이는 방법이 있으신가요? 또 어떤 캐릭터로 진행하시는지도 궁금하네요.

A 아직 초창기라 시청자분들과 함께 게임을 하면서 유입률을 높이고 있어요. 원래 함께 즐길 수 있는 방송을 하고 싶었기 때문에 저에게 딱 맞는 방식이라고 생각하고 있어요!

개인적으로 멀티게임은 혼자 하는 것보다 여럿이서 해야 즐거움이 배가 된다고 생각하거든요. 또 콘텐츠를 짜서 이벤트를 진행하기도 하고 목소리가 어리다는 이야기를 많이 들어서 제 입으로 말하기 민망하긴 하지만 여동생과 같은 친근한 이미지를 밀고 나가고 있습니다. 하. 하. 하

Q 다들 SNS나 팬 미팅 등 여러 방법으로 팬들과 소통을 하시던데 킹순덕님은 어떤 방법으로 하시나요?

A 아직 방송 초기라 따로 소통은 하지 않고 방송에서만 소통하고 있어요. 페이스북이나 인스타그램 등 기타 SNS를 잘 이용하는 편이 아니라 서요.

Q 대부분 팬분은 더 많은 소통을 원하시는 듯한데 SNS에서도 만나 수 있었으면 좋겠네요. 이번 질문은 소위 멘탈에 관한 질문인데 어떠신가요? 이 부분에 대해서 말씀해 주세요. 그리고 극복하는 방법도요.

A 저는 멘탈이 약한 편인데 긍정적인 마인드와 둔함이 그걸 커버해주는 것 같아요. 아직 욕설 등의 심한 비매너 채팅은 겪어 본 적이 없어서 모르겠는데 다른 사람들이 비매너 채팅이라고 느낀 걸 제가 느끼지 못한 적도 많을 만큼 둔한 편이라…….

비매너 채팅을 하는 분들을 보면 ‘뭐 안 좋은 일이 있으셨나’라는 생각이 들어서 우선은 좋게 달래보고 채팅을 지속하면 경고를 하고 조치를 하는 편이에요. 아마 시청자가 별로 없으므로 가능한 대응법 같네요! 저는 인생을 먹는 낙으로 살기 때문에 맛있는 걸 먹으면서 주로 스트레스를 풀고 있고 친구들이랑 이야기하면서 스트레스를 풀기도 해요.

Q 네, 혹시 방송을 시작하신 지 오래되시진 않았지만 얻거나 잃은 것은 뭐가 있을까요?

A 방송을 하면서 저를 좋아해 주시는 분들을 통해 나에 대한 자신감 같은 걸 얻을 수 있었고 긍정적으로든 부정적으로든 인간관계에 대해서도 많이 알게 된 것 같아요. “이런 사람도 있고 저런 사람도 있구나” 하는 정보도 얻게 되고 사람들에 대해 알아가면서 나에 대해서도 생각해보기도 하고 여러 가지를 많이 얻을 수 있었어요. 방송하면서 잃은 것은 개인적인 시간밖에 없는 것 같아요.

Q 그럼 마지막 질문입니다. 나에게 방송이란?

A 방송은 친구 같은 존재예요. 즐겁기도 한데 피곤하고 안 하자니 아쉽기도 하고, 서로 장난도 치고 혼내기도 하고 칭찬하기도 하는 게 비슷한 점이 많은 것 같네요.

Q 그럼 별풍선은요?

A 저에게 별풍선이란 시청자분들이 건네주시는 용기 같아요. 성격이 대범하지 못하고 소심해서 방송을 잘하는 것인지 갈팡질팡할 때가 많은데 이럴 때마다 잘하고 있다는 응원의 메시지 같아 용기를 얻게 돼요.

즐겁게 게임을 하는 걸 보여드리기만 하는데도 별풍선을 주셔서 정말 감사하고 받은 만큼 더 열심히 해야겠다는 방송에 대한 다짐을 굳건하게 해주는 존재이기도 합니다.

Q 네, 오늘 인터뷰 고맙습니다. 게임콘텐츠 중에서 '여동생 캐릭터'로 방송을 하는 BJ 킹순덕님의 인터뷰, 오늘 여기서 마무리하려 합니다.

마지막으로 팬분들에게 또 아직 BJ 킹순덕님을 모르시는 시청자분들께 한마디 부탁드려요.

[이미지출처:아프리카TV-BJ킹순덕]

A 안녕하세요. 아프리카TV에서 게임 방송을 하는 ‘킹순덕’이라고 합니다. 아직 BJ라는 명칭을 붙이기 민망할 만큼 부족한 점이 많지만, 첫째도 즐거움! 둘째도 즐거움! 셋째도 즐거움!

즐거운 게임을 추구하는 '즐겜' 유저입니다. 실력이 탄탄하지 않아도 언제나 노력하고 웃음이 넘쳐나는 방송이니 함께 게임을 즐기고 싶으신 분들은 아프리카TV에 '킹순덕'을 검색해서 많이 놀러 와주세요! 감사합니다.

최진욱 기자  jinoo80@bjn.co.kr

<저작권자 © bjn,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최진욱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1
전체보기
  • 김나굴 2016-11-05 23:16:53

    어머나 우리 순덕이가 ㅠㅠ 감사합니다 ㅠㅠ 이 글을 봐주신분들 한번씩 방송놀러와주세요!! 순덕이에 매력에 빠지면 헤어나오시지 못하실겁니다 껄껄   삭제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